도담이 솜씨2020. 11. 9. 11:00

자라다 남아 미술 연구소에서
성향 파악을 위한 샘플 수업을 받고있는 도담이^^
진지하고 열심인 모습이 멋지다.

​샘플 수업은 원장님께서 1:1로 해주셨고
수업후엔 상담 시간도 가졌다.

​원장님께서 말씀하시길
도담이는 그리기와 만들기를 모두 좋아하지만
만들기를 더 선호하고
탐구력이 아주 뛰어나다고 하셨다.
주방용품과 자동차를 좋아한다해서 그려보게 하니
다른 아이들은 생각지 못하는 부분들까지 그려내고
거기에 대해 정확히 설명도 해주었단다.
도담이와 비슷한 성향의 아이들은
좋아하는 걸 깊이있게 탐구하며 많은 것을 배운다고
가능한 좋아하는 활동을 마음껏 할 수 있도록 해주면 좋겠다고 당부도 하셨다.
그 말씀을 듣는데 마음 한켠이 찔렸다.
내딴엔 많이 허용해 준다고 생각했지만 그게 아니었음을 부끄럽지만 최근에야 깨달았기 때문이다.

​반신반의했던 남편도 상담 후에 긍정적으로 생각이 바뀌었다.
아이에 대한 원장님의 생각과 수업방식이 마음에 든다며 도담이가 원하면 계속 보내보자 했다.


도담이의 자라다 첫 작품은 아파트 단지!!
이걸 만들 줄은 생각도 못했다.
거기다 미완성...
보통 샘플 수업땐 완성해서 가져간다는데 도담이가 시간이 많이 걸리는 작업을 했으니 어쩔 수 없다.
역시 보통으론 성에 안차는 우리 아들이다. ^^
나머진 집에서 완성하는 걸로~


며칠 후 필요한 재료를 구매하고 다시 작업에 들어갔다. 지점토로는 시멘트 느낌을 살리고 검정 폼클레이로는 아스팔트 느낌을 살릴꺼란다.
아스팔트를 고르게 펴는 작업을 위해 장난감 로드롤러도 동원되었다. ㅋㅋ


드디어 완성된 아파트 단지^^
마치 모델하우스에서 봤던 아파트 모형 같다.
주차선에 맞춰 자동차를 올려 놓으니 더 그럴듯하다.
도담이도 무척 만족해 했지만 나와 남편도 뿌듯했다.

​그냥 미술학원에 다니는 것 뿐일 수 있지만
아마도 도담이에겐 그 이상일 것이다.
하지만 지나친 기대는 금물!!

Posted by 연한수박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도담이 솜씨2020. 11. 5. 15:02

할로윈데이라고 학교 미술 시간에 만든 액자란다.
실로 엮어서 만들었는데 작업이 쉽진 않았겠다.
실이 엉키거나 힘들어하는 친구들도 있었다며
자기가 젤 잘 만들었다고 자신있게 말하는 도담이.
그 모습이 참 보기 좋았다.
그래~ 정말 잘했어~

Posted by 연한수박

댓글을 달아 주세요